방명록

  1. 2015.08.31 08:49 신고

    You will find that you are truly relaxed from working and you are able to improve your health as well as this in return can correct your false walking pose as well. As a issue of fact, a lot of people have fasciitis minus the spur. The right type of footwear and going barefoot as much as possible can do wonders when it comes to preventing and stopping foot pain.
    http://risadoren.wordpress.com

  2. 2014.06.01 17:37 신고

    Hello. And Bye.

  3. 2014.04.10 04:11 신고

    Event-Driven : just like the name indicates, this specific model focuses on charges motions that are connected to situations that transpire inside organizations, often in your area or even globally. Mergers and purchases are generally a pair of of the extremely common situations that this sort of design might follow. http://www.time.com/time/magazine/article/0,9171,2147697,00.html On the other hand anyone that can stick many enterprise panels right into a structure have been advertising essentially the same item. Each of them tried out to add their own tiny gimmicks or perhaps exclusive graphics boards setting independently separated. Then the usual Ms software package with the morning ended up being downloaded directly into these people and they also worked (some far more without problems compared to others). Just about all was included with the actual "fatal error" meaning every now and then. There seemed to be almost nothing exclusive regarding any kind of these aside from they continuing to get quicker while processor technological know-how enhanced. Along with the developments came up 1000s of recognized software insects which usually necessary frequent pads along with messages... understanding that ended up being prior to addressed the particular protection and also computer virus concerns.

  4. 2013.12.15 20:55 신고

    문득 최승자 시인의 시가 읽고싶어서 찾아보다 우연히 방문하게 된게 한달여전인데 여러 글들 정말 재밌게 잘 읽다가 이제야 방명록에 글 하나 남기네요.
    좋은 글들 정말 감사합니다! 자주 들릴게요.

  5. 2013.06.12 22:08 신고

    얼마의 시간이 흘렀는지 모르겠내요.....우리의 마음마냥 사이트는 거의 폐쇄상태더군요......황해를 검색하다 여기까지 왔내요....바람구두가 분리되기전에 들락거리니다 두개로 나뉠때쯤.........얼마전바람구두 사이트는 들어가봤는데 닫혔더군요.....지금 이 블로그에 많이 옮겨놓으신건지요...? 가끔 놀러올께요..

    • 2013.06.13 15:16 신고

      세상 일이 뜻대로 되는 법이 별로 없군요.
      흘러흘러 여기까지 오게 되었습니다.
      언젠가 어디선가 또 지금처럼 다시 만나게 되길 바랄께요.

  6. 달.빛.사막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3.01.30 09:49 신고

    요즘 자주 들러서 좋은 글 많이 읽고 있는 독자입니다.
    한 가지 궁금한게 있는데.. 오른쪽 하단에 '바람구두연방의 문화망명지'라는 링크를 연결하면
    사진이 있는 페이지 하나만 나오고, 클릭해서 볼 수 있는 것이 전혀 없던데 어떤 웹페이지인가요?
    저는 여기처럼 다른 블로그인가 생각했었거든요.

    아무튼 유익한 글 고맙습니다~^^

    • 2013.01.30 12:29 신고

      이 링크를 따라 들어가보세요.
      예전에 제가 운영하던 제 홈페이지입니다.
      http://windshoes.new21.org/bbs/zboard.php?id=windbbs001

  7. 2012.12.23 04:31

    비밀댓글입니다

    • 2012.12.26 17:44 신고

      바람구두연방의 문화망명지를 이야기하시는 거라면 제가 그 바람구두가 맞습니다. 아이디가 낮이 익은 걸요. ^^

  8. 2012.10.15 18:02

    비밀댓글입니다

  9. 2012.08.14 14:13

    비밀댓글입니다

  10. 2012.07.10 09:08 신고

    괴벨스 관련글을 타고 들어왔다가

    여러가지 책들에 대한 리뷰 잘 보고있습니다.덕분에 "자발적 복종" 도 어제 바로
    구입해서 읽고있습니다. 이제 다음책은
    "파시즘"이 될것 같네요. 글들을 읽으니
    주인장님의 여러방면의 해박한 지식도 묻어나고 글도 아주 재밌게 쓰셔서 읽고싶은
    책이 많아졌습니다. 자주 들러서 책 소식 얻어 가겠습니다.

이전버튼 1 2 3 4 5 이전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