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정'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0.11.01 조정 - 안좌등대 (2)




안좌 등대

- 조정

걸어서 물 위로 오 리쯤 가는 길에 그가 있다

고집 센 사랑니처럼 

별 쓸모도 없는

안도나 휴식이나 평화나 위로 같은 말을 중얼거리는
그의 음성을 듣지 않으려면
주전자에 물 끓여놓고
그와 마주 보는 창가에 차까지 한 통 내려놓고
앉지 말아야 하는데 

알면서도 빚진 여자처럼 그 앞에 앉는다

그는 빚이 없다
아쉬울 때만 저를 알은체하는 배들을 위해
밤마다 불을 켜고
나팔을 부우우 불어 다 갚았다

* 조정, 이발소 그림처럼, 실천문학, 2007

 

좋은 시는 가만히 앉아서 천리를 보여준다.
사방이 어둡기만 한 10월의 마지막 밤에
나는 안좌등대 옆에 있다.

그는 지금도 부우우 나팔을 불고 있다.

아쉬울 때만 저를 알은 체 하는 배들을 위해
그는 이 밤도 쉴새없이 눈알을 굴린다.

알고 있는가?

사랑도 저와 같아서 아쉬울 때만 사랑이다.
그걸 알면서도 빚진 여자처럼 등대 옆에 앉아 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POESY > 한국시' 카테고리의 다른 글

조은 - 동질(同質)  (2) 2010.11.04
이성복 - 세월에 대하여  (2) 2010.11.04
문인수 - 바다책, 다시 채석강  (0) 2010.11.03
천상병 - 내가 좋아하는 여자  (0) 2010.11.02
신동엽 - 진달래 산천  (1) 2010.11.01
조정 - 안좌등대  (2) 2010.11.01
김광규 - 달팽이의 사랑  (0) 2010.10.30
장정일 - 충남당진여자  (0) 2010.10.30
정양 - 토막말  (6) 2010.10.30
오규원 - 한 잎의 女子  (0) 2010.10.28
황동규 - 조그만 사랑 노래  (0) 2010.10.28
Posted by 바람구두 windshoes
TAG
이전버튼 1 이전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