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MEMORIA/문화망명지의 테마

대문 - 2000.08.07. 두 번째 대문



앞서 이야기했던 것과 거의 동일한 경로로 만든 대문이었다.

닉네임을 '바람구두'로 정한 것은 좋았는데 그에 합당한 이미지를 찾지 못했기 때문에 무척 고심했었다. 지금처럼 포토샵 같은 프로그램을 다룰 줄 몰랐었기 때문이다.

어린 시절 비가 와도 우산을 들고다닌 기억이 거의 없다. 늘 비를 맞고 다녔다. 아마도 그런 기억이 나에게 "바람구두"의 이미지로 장화를 택하게 만든 건 아닐까 싶다.

'MEMORIA > 문화망명지의 테마' 카테고리의 다른 글

대문 - 2003.02.23. ~ 03.09. 다자이 오사무, 딜런 토마스  (0) 2011.01.05
대문 - 2003.11.26.  (1) 2011.01.05
대문 - 2003.03.22.  (1) 2011.01.05
대문 - 2001.08.03.  (0) 2011.01.05
대문 - 2000.08.01. 첫 대문  (0) 2010.11.13